Upcycle Fashion Brand 'Danha'



We are a design group that redesigns Korean traditional clothes in a modern way. We started as a Hanbok brand by considering eco-friendly but keep the Korea tradition spirits on August 2018. All designs started with considering eco-friendly and human being but finished with keeping Korea tradition soul on the clothes. We pursues the sustainable ethical-fashion, not fast-consumed fashion, in order to contribute to the improvement of the world's environmental problems. Add Korea tradition to a story told by all the neglected resources to create unique designs that can be unique to up-cycle materials.




2018 . 08 - 

2019.  10  |  SS20 Vancoucer Fashion Week 

2019.  06  |  Participate in the Minhwa kaleidoscopic Exhibition

2019.  06  |  Participation in Hyundai Department Store Eco-Fair

2019 . 05  |  Participate in KOTRA Art Columbo's Smart Life        Exhibition

2019 . 03  |  2019 Joseon White Garden Salon Show

2018 . 09  |  Enter the Seoul Upcycling Plaza

2018 . 08  |  Upcycle hanbok brand launch 'Danha'


Our Mission

We believe in the subtlety and details that comes from the fingertips of people. We cooperate with local traditional craftsmen to pursue Korean Haute-couture and create Upcycle-Hanbok together with local community. In addition, the goal of Danha is to make public understand the new social values of upcycle fashion through the periodic upcycle education (Danha Hakdang).


Who created Danha

Danha 는 전통과 환경을 사랑하는 두 여성이 설립한 브랜드입니다. 대표 김단하는 한복파티 기획, 한복모델선발대회 참가 등 한복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일상을 만들어 나가고 있고, 더불어 우리옷의 뿌리와 현재 그리고 미래 우리나라 의복의 흐름에 대해 체계적이고 깊게 궁중복식연구원에서 명인 선생님께 기술적인부분을 정식으로 사사받고, 성균관대학교 대학원에서 전통복식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그와 함께 아트 디렉터이자 현재 전통 민화를 연구하여 현대적으로 재해석하는 작업을 하고 있는 임우정 디자이너가 단하의 브랜드 디렉터로 함께 하고 있습니다.


한복은 서양복과는 다른 재단으로 자투리가 남지않는 친환경적인 제작방식을 가진 옷입니다. 그런 한복의 특성이 현재 버려지는 의류폐기물들로 인한 환경오염의 문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해 '윤리적 패션 한복' 이라는 아이디어를 떠올렸고, 다양한 소재들을 한복으로 재탄생시키는 '단하'를 창업하게 되었습니다. 


Contact us

페이스북
트위터